Ваш браузер устарел. Рекомендуем обновить его до последней версии.

에 대해 투르크메니스탄

위대한 비단길 (실크로드) – 역사 깊이부터 여태까지 (Great Silk Road)

비단길 또는 실크로드는 과거와 현재를 공존하는 길이다. 이는 유럽, 중앙아시아를 탐색하여, 지중해를 건너 중국까지 가서, 경제 및 무역의 길만 아니라 중세 인류가 서로 문명과 역사의 소통을 이룬 길이었다. 비단길은 역사를 통해서 더 다양한 교역품들을 전달하는 통로로 확대되었다. 이러한 이유로 현대 중앙아시아에서 비단길 연구가 가지는 입지는 크다. 비단길은 3대 간선과 5대 지선을 비롯해 수만 갈래의 길로 구성되어 있는 범세계적인 그물 모양의 교통로이다. 실크로드는 투르크메니스탄에서도 통과하며, 중국의 비단, 인도의 향수 및 보석 같은 제품들을 포함하고 있는 카라반들이 카라쿰 사막을 건너 메르브, 호레즘, 무르갑강과 아무다리야를 통과하였다. 카라반이 지나가는 길목에 부유한 도시들, 캐러밴사라이, 모스크, 마드라사들이 번영하였다.
  그 시대에서 지금까지 남아 있는 역사적인 기념물들이 있다. 그 중 유네스코 세계문화에 기록하였으며, 중세 기념물들 고대 니사(Nusay), 코네우르겐치(Koneurgench) 및 고대 메르브(Gadymy Merv) 기념물들이 있다. 연구 결과는 민족 사회의 비롯 그리고 발전, 경제, 문화 등 국제 거래 등을 연구한다.
  투르크메니스탄 주요 고대 도시인 데히스탄(Dehistan), 니사(Nusay), 메르브(Merv), 코네우리겐치(Koneurgench), 사라흐스(Sarahs) 간에 있는 약 25개 정도는 옛 기념물들을 포함하는 위대한 실크로드를 유네스코 세계문화 유산에 기록하기 위해 협의회에 조언하였다. 우선, 캐러밴사라이, 궁궐, 모스크, 기도하는 곳이 여객이 든 곳이다.
  주요 도시들을 통과한 실크로드는 교류의 상호 작용 속에서 문화와 문명이 탄생하고 발전을 거듭하였던 것이다. 역사 유래에 의하면 메르브(Merv), 사라흐스(Sarahs), 니사(Nusay)이 경제가 발전하고 통화 교류가 개화한 도시라고 기억한다. 주요 도시에서 시장에서 목화와 비단을 사용해서 만든 제품들을 팔았으며, 이는 풍부함을 보여 준다.
  투르크메니스탄의 중세 도시들에서 무역뿐만 아니라 문화나 관습, 새로운 의식을 가지는 데에 영향을 미쳤다.